목회통신

  • 목회 >
  • 목회통신
내 등의 짐(정호승)
김우중 2020-06-20 추천 3 댓글 0 조회 220

...

 

내 등에 짐이 없었다면

 

나는 아직도 미숙하게 살고 있을 것입니다

 

내 등에 있는 짐의 무게가 나의 삶의 무게가 되어

 

그것을 감당하게 하였습니다

 

이제 보니 내 등의 짐은

 

나를 성숙시킨 귀한 선물이었습니다

 

 

 

내 등에 짐이 없었다면

 

나는 겸손과 소박함의 기쁨을 몰랐을 것입니다

 

내 등의 짐 때문에

 

나는 늘 나를 낮추고 소박하게 살게 됩니다

 

이제 보니 내 등의 짐은

 

나에게 기쁨을 전해 준 귀한 선물이었습니다

 

 

 

가족의 짐, 직장의 짐, 이웃과의 짐, 가난의 짐, 몸이 아픈 짐

 

슬픈 이별의 짐들이, 내 삶을 감당하는 힘이 되어

 

오늘도 최선의 삶을 살게 합니다​ 

자유게시판 목록
구분 제목 작성자 등록일 추천 조회
이전글 용서 운영자 2020.06.27 3 208
다음글 멈추는 용기(홍길주 1786-1841) 김우중 2020.06.13 3 231

110054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-58 수도교회 TEL : 02-737-0226 지도보기

Copyright © 수도교회. All Rights reserved. MADE BY ONMAM.COM

  • Today4
  • Total272,771
  • rss
  • 모바일웹지원