목회통신

  • 목회 >
  • 목회통신
멈추는 용기(홍길주 1786-1841)
김우중 2020-06-13 추천 1 댓글 0 조회 56

위험한 상황에서 멈추는 것은 보통 사람도 할 수 있다. 순탄한 때에도 멈추는 것은 지혜로운 자가 아니면 불가능하다. 그대는 위험할 때 멈췄는가? 아니면 순탄한 상황에서도 멈췄는가?

 

뜻을 잃고 멈추는 것은 누구나 할 수 있다. 뜻을 성취하고도 멈추는 것은 군자만 할 수 있다. 그대는 뜻을 얻고 멈췄는가? 아니면 뜻을 잃은 후에 멈췄는가?... 위험한 일을 만났을 때 멈출 수 있고, 뜻을 잃었을 때 멈출 수 있는 자이면 나는 일반인보다 현명하다고 말하겠다

- <지지당설(止止堂說)> 

자유게시판 목록
구분 제목 작성자 등록일 추천 조회
이전글 내 등의 짐(정호승) 김우중 2020.06.20 1 38
다음글 망종(芒種)에 만나는 하나님 말씀 운영자 2020.06.06 2 70

110054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-58 수도교회 TEL : 02-737-0226 지도보기

Copyright © 수도교회. All Rights reserved. MADE BY ONMAM.COM

  • Today15
  • Total265,955
  • rss
  • 모바일웹지원