목회통신

  • 목회 >
  • 목회통신
종려주일
운영자 2020-04-04 추천 4 댓글 0 조회 337

종려주일(Palm Sunday)이란 말은 라틴어 디에스 팔마룸(dies palmarum 또는 dies florum)에서 왔다. 부활절 한 주일 바로 전 주일로 이날은 예수께서 나귀를 타고 예루살렘에 입성할 때 군중이 종려나무 가지를 흔들며 그를 다윗의 아들(메시아의 다른 명칭)로 환영했다는 복음서에 그 뿌리가 있다. 사람들은 그에게 호산나 찬송하리로다 주의 이름으로 오시는 이”(12:12-15)라고 소리쳤다. 주후 4세기부터 동방정교회(비잔틴 교회)는 이날 종려나무 가지를 흔들며 예수님의 예루살렘 입성을 재현하는 행사를 했다.

 

고난주간은 예수께서 예루살렘 입성을 기념하는 종려주일부터 토요일까지 한 주간이다. 이는 교회력에서 아주 중요한 시기다. 3세기 동안 교회는 부활절 전날 철야를 하고 동이 트면 예배를 드렸다. 4세기에 이르면서 한 주간 전체를 구별해 지켰다. 

자유게시판 목록
구분 제목 작성자 등록일 추천 조회
이전글 내 믿음의 부활절 (유안진) 운영자 2020.04.11 4 336
다음글 산헤립의 멸망(바이런 Byron) 운영자 2020.03.21 4 389

110054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-58 수도교회 TEL : 02-737-0226 지도보기

Copyright © 수도교회. All Rights reserved. MADE BY ONMAM.COM

  • Today35
  • Total273,197
  • rss
  • 모바일웹지원